집에만 있지말고 나갔다 와

뉴스를 보니 오늘 날씨가 아주 좋았다고 한다.
엄마가 집에만 있지말고 나갔다 오라며
내게 음식물쓰레기를 건네줬다.
엄마 사랑해요.

박지선

20+